기사검색

부산의 특색을 품은 문화체험장 발굴! 관광 경쟁력 강화!!

가 -가 +

차정수
기사입력 2020-09-29

▲ 부산의 특색을 품은 문화체험장 발굴! 관광 경쟁력 강화!!

 

[유레카매거진=차정수 기자] 부산시(시장 권한대행 변성완)는 부산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에게 한국의 전통 및 부산의 특색을 알리기 위해 「2021~2022년 부산시 품질인증 문화체험장」을 선정해 관광상품으로 육성한다고 밝혔다.

 

시는 2008년부터 2년마다 신규 문화체험장을 모집하고 있으며, 현재 전통음식, 부산음식, 다도, 도자기, 템플스테이, 태권도 등 34곳의 문화체험장을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.

 

이 중 부산만의 음식체험으로 삼진어묵, 고래사어묵, 부산본어묵 등의 어묵과 금정산막걸리, 산성문화체험촌, 연효재 등 막걸리가 있으며, 전체 이용객의 72%를 차지할 만큼 큰 인기를 끌고 있다.

 

시는 10월 12일부터 10월 27일까지 접수하고 11월에 현장 확인 등 관광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를 거쳐 문화체험장을 최종 선정한다. ‘부산시 품질인증 문화체험장’으로 지정되면 인증 표찰을 제작·교부하고 부산시 홈페이지 게재 및 홍보물 제작 등으로 다양한 홍보를 추진할 계획이다.

 

참가를 원하는 업체는 10월 27까지 우편(부산광역시 연제구 중앙대로 1001, 부산시청 관광진흥과)또는 전자우편(chehkim@korea.kr)으로 신청하면 된다. 자세한 사항은 부산시 홈페이지(http://www.busan.go.kr)의 공고문을 참조하면 된다.

 

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“부산을 대표하는 다양한 분야의 관광콘텐츠 발굴을 위해 다양하고 새로운 체험상품으로 관광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”라고 전했다.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
최신기사

URL 복사
x
  •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.

PC버전 맨위로

Copyright ⓒ 유레카매거진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