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사검색

공수처 설립준비단장에 남기명 전 법제처장…본격 출범준비 돌입

가 -가 +

차정수
기사입력 2020-02-06

 

 

 

[유레카매거진 차정수 기자]정부가 5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(공수처) 설립준비단장에 남기명 전 법제처장을 위촉하고 오는 7월로 예정된 공수처 출범을 위한 본격적인 준비작업에 돌입한다.

 

앞서 정 총리는 지난달 31일 권력기관 개혁 후속조치 추진계획 브리핑에서 공수처 출범 관련 제반 사항을 지원하는 공수처 설립준비단을 총리 소속으로 설치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. 단장은 국무총리가 위촉한다.

 

남 준비단장은 지난 2005년 법제처 차장에 이어 2007∼2008년 법제처장을 지내고 현재는 충남대 법학전문대학원 석좌교수로 재직 중이다.

 

정 총리는 “남 준비단장은 공수처 설립 취지를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있다”며 “공수처 설립을 위한 후속 법령과 각종 규정 정비에 전문가로서의 리더십을 발휘하고 국회 등 관계기관과도 협력과 소통을 원활히 해 준비단을 잘 이끌어 갈 것으로 기대한다”고 밝혔다.   

 

이번에 위촉된 남 준비단장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출범할 때까지 준비단의 사무를 총괄할 예정이다.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
최신기사

URL 복사
x
  •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.

PC버전 맨위로

Copyright ⓒ 유레카매거진. All rights reserved.